올 겨울 국민과 함께한 적정온도 캠페인 '성공적'
올 겨울 국민과 함께한 적정온도 캠페인 '성공적'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03.04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공단, 온택트 겨울철 적정 실내온도 20℃ 캠페인 마무리

개인 SNS 활용 참여형 이벤트와 등 국민 공감 홍보 진행

직관적‧반복적 가사와 춤으로 표현한 TV 캠페인 인기
한국에너지공단의 겨울철 실내 적정온도 캠페인을 직관적이고 반복적인 가사와 춤으로 표현한 TV 캠페인 영상화면.
한국에너지공단의 겨울철 실내 적정온도 캠페인을 직관적이고 반복적인 가사와 춤으로 표현한 TV 캠페인 영상화면.

[지앤이타임즈]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이번 겨울 혹한과 코로나19 확산 위기 상황 등을 고려해 온라인을 통한 다채로운 온택트형 국민 참여 캠페인을 실시했다.

공단은 그동안 추진해 온 에너지절약 캠페인을 ‘적정온도 캠페인’으로 개편해 적정 실내온도를 20℃로 설정해 겨울철 건강관리와 쾌적한 실내환경을 조성하자는 간결한 메시지 홍보와 다양한 이벤트 추진으로 국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참여를 확대했다.

적정온도 캠페인은 전 연령대가 함께할 수 있게 생활 속 실천을 중심으로 진행했다.

개인 SNS를 활용한 참여형 이벤트와 웹툰, 트로트 가수 ‧ 소셜 인플루언서 등을 활용한 유튜브 콘텐츠 등 다양한 연령대가 공감할 수 있는 홍보를 진행했다.

특히 겨울철 에너지절약 TV 캠페인은 에너지절약에 대한 국민 피로도를 고려해 겨울철 실내 적정온도를 직관적이고 반복적인 가사와 춤으로 표현했다.

이와 연계해 국민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겨울철 적정 실내 온도 지키기 캠페인인 ‘올 겨울, 나는 20도입니다’챌린지를 진행했다.

지난해 12월 21일부터 약 한 달 간 진행한 20도 챌린지는 겨울철 에너지절약 실천 의지를 다지기 위해 국민이 직접 캠페인 음원에 맞춰 20도 춤을 추거나 랩을 만들어 보는 챌린지다.

유년층부터 노년층까지 다양한 연령대가 출연한 58편의 영상이 접수됐으며 캠페인 영상을 포함해 약 14만회의 조회를 기록했다.

국민 의견을 반영한 13편의 수상작은 에너지공단 유튜브 페이지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에너지공단 한영배 홍보실장은 “적정온도 한 가지 행동을 실천함으로써 기후변화와 미세먼지 등 위기에 대응하고 저탄소 사회를 실현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국민이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