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올해 도시가스 공급율 87%로 확대 
화성시, 올해 도시가스 공급율 87%로 확대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1.01.1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까지 접수, 농어촌지역 1300가구 지원 계획
지난해 17개 마을 지원… 공급율 85.9% 달성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화성시가 농어촌 등 도시가스 공급 취약지역 지원에 나섰다. 

지난해 총 17개 마을을 지원해 도시가스 공급률을 85.9%로 끌어올린데 이어 올해는 이보다 1.1% 높은 87%를 달성할 계획이라고 지난 12일 밝혔다.

올해 사업 예산은 108억원이며, 8~10개 마을 1300여 세대, 배관 3만3034m를 설치할 수 있는 규모이다.   

지원 대상은 도시가스 공급 추진위원회가 구성된 마을로 10동 이상의 가구가 존재하고 주택 소유자의 3분의 2 이상이 공급을 희망하는 지역이다. 

신청은 오는 22일까지 화성시 환경사업소 신재생에너지과 수소에너지팀으로 방문하면 된다. 

총공사비의 74%를 화성시가, 25%는 ㈜삼천리가 지원하며, 나머지 1%는 수요자 부담으로 진행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농어촌 지역일수록 취사·난방 연료비 부담이 크다”며 “지역 간 에너지 공급 불균형을 줄이고 에너지복지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도시가스 공급 취약지역 지원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화성시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