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 개최
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 개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7.31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영양군, 새로운 가스공급방식 성공 정착위한 안전관리 강화키로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는 31일 LPG배관망사업이 진행중인 청송군과 영양군 가스담당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사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는 31일 LPG배관망사업이 진행중인 청송군과 영양군 가스담당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사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지앤이타임즈] 경상북도 청송군과 영양군 등에서 실시중인 LPG배관망 공급사업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협력사업이 추진된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지사장 이제관)는 31일 LPG배관망으로 가스가 공급되는 지역인 청송군과 영양군 공무원 및 가스공급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를 개최했다.

천연가스공급 제외지역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는 LPG배관망 공급사업은 2018년 10월 청송군에서 배관망연장 총15km로 준공 후 LPG사용 1,200세대로 가스를 공급한데 이어 지난 7월에는 영양군에서 배관망연장 총25km로 준공한 후 2,310세대로 가스를 공급하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LPG배관망 관련 법령 개정사항과 매설배관 안전관리 강화방안 등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특히 새로운 공급방식의 성공적인 정착과 가스안전관리의 강화를 위해서 공사와 지자체, 공급업체 상호간 적극 협력키로 했다.

가스안전공사 이제관 경북북부지사장은 “지하매설 LPG배관망의 안전을 위해 터파기 등 타공사 시 반드시 공사에서 운영하는 굴착공사정보지원센터(EOCS)에 신고하고 배관매설정보를 확인해 줄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