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대구경북本, 대형사고 예방 협의체 운영
가스안전公 대구경북本, 대형사고 예방 협의체 운영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7.29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가스 공급사와 재난 대응 쉐어링 플랫폼 1회 정기회의 실시

재난대응 시스템 구축 및 사고사례 대응방안 논의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본부는 지역 도시가스 공급사업자와 함께 재난대응 정보 쉐어링 플랫폼 협의체 1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본부는 지역 도시가스 공급사업자와 함께 재난대응 정보 쉐어링 플랫폼 협의체 1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지앤이타임즈] 대구경북지역의 재난‧대형사고 예방을 위한 협의체가 운영된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엄석화)는 29일 한국가스공사 및 대성에너지(주), 영남에너지서비스(주)구미, 영남에너지서비스(주)포항, 서라벌도시가스(주), 대성청정에너지(주)와 재난대응 정보 쉐어링 플랫폼의 활성화를 위한 제1회 정례회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재난대응 정보 쉐어링 플랫폼은 참여 기관 및 기업의 주기적인 정보공유와 공동대응을 통해, 각종 재난·대형 사고를 예방과 대응 능력을 향상시켜 피해 규모를 최소화하기 위한 협의체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재난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주요 안전관리 현안사항을 공유하고 사고사례를 분석해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가스안전공사 엄석화 대구경북본부장은 “최근 집중호우가 계속되는 등 각별히 사고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정기적인 회의와 재난대응 훈련을 통해 사고를 예방하자”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