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스, 글로벌 표준 경영시스템 강화
SK가스, 글로벌 표준 경영시스템 강화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3.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에너지화학기업 위상 맟춘 지속가능경영시스템 추진

해외사업 확대 따라 기존 책임·투명 경영체계 글로벌 표준化

‘UNGC’ 등 국제표준 가입 활동도 적극 추진

[지앤이타임즈] 최근 사우디아라비아 가스화학사업에 진출한 SK가스가 글로벌 표준에 걸맞는 지속가능경영시스템을 강화한다.

SK가스(대표이사 윤병석)는 최근 이사회에서 투명·책임경영 약속을 담은 ‘기업지배구조헌장’을 제정하고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이사회 산하에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설치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SK가스가 사업다각화를 통해 사우디아라비아 가스화학사업에 진출하고 계열사인 SK어드밴스드가 지난해 벨기에 가스화학플랜트 사업에 운영노하우를 수출하는 등 글로벌사업확대에 따라 이에 걸맞는 글로벌 표준의 경영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SK가스는 지난해부터 외부 전문컨설팅을 통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등의 경영요소들에 대한 진단과 개선활동을 진행해 오는 등 지속가능경영시스템을 차곡차곡 준비해 왔다.

SK가스는 새롭게 제정된 ‘기업지배구조헌장’를 통해 주주와 이사회, 감사기구, 이해관계자, 시장에 의한 경영감시 등 5개 영역에 대한 의무와 운영방향 등을 제시해 투명·책임경영 방침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SK가스는 3인의 이사진으로 구성된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설치해 ‘ESG’의 진행상황을 진단하고 지속가능경영과 사회적 가치 창출 경영전략과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사업계획,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등을 심의한다.

아울러 SK가스는 이를 지원하기 위해 CEO 산하에 ‘SV’, ‘SHE’, ‘통합리스크관리위원회’ 등 3개의 위원회를 신설했다. 

‘SV (Social Value)위원회’는 SK그룹이 추구하는 사회적 가치 창출 조직으로 CSR활동과 임직원들의 인권경영위원회의 역할을 수행한다.

‘SHE(Safety, Health, Environment)위원회’는 제품생산에서부터 마케팅 및 서비스 전과정에서 구성원과 고객에 대한 안전·보건·환경 사안을 담당한다. 

‘통합리스크관리위원회’는 재무 등 다양한 위험관리를 위한 프로세스 정립과 실행을 맡는다.

SK가스는 국제적인 표준 가입 활동도 적극 추진 중이다. 

이미 지난 2월 ‘UNGC’(UN Global Compact)에 가입해 인권·환경 등 10대 원칙을 준수하고 UN이 추구하는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을 위한 노력에 동참키로 했다.

아울러 SK가스는 ‘환경경영시스템인증’(ISO14001)과 ‘반부패경영시스템인증’(ISO37001) 등도 추진 중이며 이 같은 활동들을 바탕으로 오는 5월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첫 발간할 예정이다.

SK가스 관계자는 “다각화를 통해 글로벌 종합에너지화학기업으로 위상이 변화하면서 관련 이해관계자들도 늘어나고 있다”며 “이들의 요구에 맞춰 회사 경영시스템을 글로벌 표준화하고 더욱 효과적으로 소통을 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