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세계 최고 수소홍보관 만든다
가스안전공사, 세계 최고 수소홍보관 만든다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2.25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 친화적 안전문화 홍보…체험위주 수소안전 체험공간 구축

김종범 대행 단장으로 ‘가스안전 복합센터 건립추진 TF’ 구성

‘대한민국 랜드마크이자 전세계 수소경제 구심점으로 만들것’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경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경

[지앤이타임즈] 한국의 앞선 수소경제 산업을 홍보하기 위한 수소안전 홍보관이 구축된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직무대행 김종범)는 세계 최고의 수소경제 선두국가로 조기 도약하기 위해 세계 최고수준의 수소안전 홍보·체험관 설립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수소안전체험 홍보관은 지난 4일 ‘수소경제 활성화 및 수소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정에 따라 수소 친화적 안전문화를 정착하고 체험위주의 수소안전 체험·홍보관을 구축해 수소경제 선두국가로서의 위상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또한 한국의 앞선 수소경제 산업을 홍보를 통해 국제 협력과 외국인 투자를 이끌어 내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가스안전공사는 수소안전 체험홍보관 구축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김종범 사장직무대행을 단장으로 7명의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가스안전 복합센터 건립추진 TF를 구성했다.

공사는 2022년 말까지 수소안전 체험·홍보관 건립을 완료할 계획으로 수소경제 홍보 및 인프라의 시너지 창출에 최적화된 부지 선정작업을 진행중이다.

이와 함께 수소경제 견인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수소·가스의 안전성과 수소경제의 영향, 수소에너지의 친환경성, 에너지 자립 방편으로서의 수소경제 등 다양한 주제별 체험위주의 홍보내용 구성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공사는 이번 홍보‧체험관을 세계최초의 수소박물관인 일본 스이소미루와 가스산업을 주도했던 미국, 영국, 호주 등의 가스박물관을 뛰어넘는 명소로 구축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이자 전세계 수소경제의 구심점으로 만들기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