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영남본부, 우수 진로체험 프로그램 인증
석유관리원 영남본부, 우수 진로체험 프로그램 인증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2.07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교육청 주관 ‘부산학생꿈터’로 선정

석유에너지 분석 실습 등 학생들 호응 높아
한국석유관리원 고성욱 영남본부장(왼쪽)이 부산시교육청 강서구진로교육지원센터 노화순 연구원(오른쪽)으로부터 '부산학생꿈터' 인증마크를 전달받고 있다.
한국석유관리원 고성욱 영남본부장(왼쪽)이 부산시교육청 강서구진로교육지원센터 노화순 연구원(오른쪽)으로부터 '부산학생꿈터' 인증마크를 전달받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석유관리원이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진로체험 프로그램이 부산시 교육청으로부터 우수 진로체험으로 인증을 받았다.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사회환원형 기술교육의 일환으로 지난 2017년부터 전국 각 지역 본부에서 지역 내 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가운데 영남본부가 부산시교육청으로부터 우수 진로체험처 ‘부산학생꿈터’로 선정된 것.

‘부산학생꿈터’는 부산 지역 내 양질의 진로체험 프로그램 관리를 위해 부산시교육청에서 만든 인증 제도로 우수한 진로체험처를 대상으로 선정하고 있으며 2년 후 재평가를 통해 유지여부가 결정된다.

석유관리원의 진로체험 프로그램은 석유에너지 이야기와 유(油) 반장과 함께하는 석유에너지 분석실습, 이동분석 시험차량 체험 등으로 알차게 구성돼 있어 체험에 참가한 학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석유관리원 영남본부는 이번 부산시교육청 인증에 따라 ▲‘부산학생꿈터’ 인증마크 사용 ▲교사․학부모 대상 우수 진로체험 프로그램 홍보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발․운영 관련 컨설팅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석유관리원 고성욱 영남본부장은 “지역 내 학생들이 다양한 정보와 체험을 통해 본인에게 잘 맞는 진로를 찾는데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이 있다”며 “앞으로도 석유관리원이 보유하고 있는 역량을 적극 활용해 효용성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