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E&S, ‘LNG 밸류체인’ 완수 위한 조직 재정비
SK E&S, ‘LNG 밸류체인’ 완수 위한 조직 재정비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9.12.05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환경 변화 선제대응 위한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2020년 셰일가스 확대 원년, 투자 의사결정 본격화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SK E&S(대표이사 사장 유정준)는 ‘Global LNG Value Chain의 양적‧질적 성장과 사업환경 변화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위한 체질혁신’을 주요 골자로 하는 조직개편 및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5일 밝혔다.

SK E&S 관계자는 “내년은 미국산 셰일가스 도입이 확대되는 원년이자 중요 투자 의사결정이 본격화 되는 시점으로 당면 과제를 반드시 달성할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조직과 인사를 재정비했다”고 밝혔다.

또한 “글로벌 LNG 밸류체인의 안정적인 운영과 재생에너지, 에너지솔루션 등 신규 사업의 고도화를 통해 지속적인 회사 성장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력•LNG사업총괄에는 임시종 SK E&S Americas법인장이 선임됐으며, 하창현 전력•LNG사업총괄은 도시가스 부문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Global Biz. Development 부문장으로는 해외 사업개발 경험이 풍부한 윤예선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대표가 영입됐다.

△임원 신규 선임

▲이종수  LNG기획본부장 ▲정재학  LNG System본부장 ▲이호식  SK E&S Americas COO(Chief Operating Officer) ▲김혜진 지속경영본부장 ▲김봉진 보령LNG터미널 대표이사

△자회사 대표 선임

▲구태고 부산도시가스 대표이사 ▲김기영 전북에너지서비스 대표이사 ▲양영철 전남도시가스 대표이사 ▲권규섭 나래에너지서비스(집단E) 대표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