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해법-내연기관 퇴출인가?’ 토론회 열린다
‘미세먼지 해법-내연기관 퇴출인가?’ 토론회 열린다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6.25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연기관 퇴출에 대한 산업계 입장 논의될 듯

27일 국회 의원회가 제2소회의실서 개최예정
'미세먼지의 현실적 해법, 내연기관차 퇴출인가?' 토론회 포스터
'미세먼지의 현실적 해법, 내연기관차 퇴출인가?' 토론회 포스터

[지앤이타임즈] 미세먼지 대책의 일환으로 환경부와 환경단체들이 선언적의미의 ‘내연기관 퇴출’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자동차 산업계의 시각에서 내연기관 퇴출에 대한 문제점들을 토론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홍일표 위원장(자유한국당 인천 미추홀구갑)과 이종배‧김삼화 산업위 간사들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자동차공학회가 주관하는 "미세먼지의 현실적 해법, 내연기관차 퇴출인가? - 자동차 환경개선 기술과 연관 산업 영향" 이라는 주제로 오는 27일 국회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카이스트 배충식 교수가 ‘미세먼지의 원인분석과 미래 자동차 기술 로드맵’에 대해 주제발표자로 나서고 이어서 산업연구원 조철 본부장이 ‘친환경자동차 정책과 자동차산업’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패널토론에서는 인하대학교 박희천 교수를 좌장으로 아주대학교 환경공학과 김순태 교수,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민경덕 교수, 에너지경제연구원 김재경 박사, 계양정밀(주) 한태식 부사장,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 금한승 국장, 산업통상자원부 제조산업정책관 최남호 국장이 참여해 토론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