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가스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 차단부 옥외용 사용 명확화
도시가스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 차단부 옥외용 사용 명확화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6.17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기술기준委, 가스사용 분야 8종 코드 개정안 의결

[지앤이타임즈] 앞으로 외부 도시가스 밸브에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의 차단부를 설치할 경우 옥외용 차단장치를 설치해야 한다.

가스기술기준위원회(위원장 이광원)는 지난 14일 열린 제106차 가스기술기준위원회 회의에서 FP551(일반도시가스사업 제조소 및 공급소의 시설·기술·검사 기준) 등 8종의 상세기준 개정안에 대해 심의했다.

KGS FU551(도시가스 사용시설의 시설·기술·검사 기준)개정안에서는 사고예방설비 중 하나인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 차단부를 외부에 설치하는 경우 옥외용 제품을 설치하도록 기준을 마련했다.

바이텍 가스누출경보차단장치 옥외용 차단부(제공=바이텍 홈페이지)
바이텍 가스누출경보차단장치 옥외용 차단부(제공=바이텍 홈페이지)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 옥외용 차단부 사용기준 개정은 지난해 4월 KGS FU431(용기에 의한 LPG 사용시설의 시설·기술·검사 기준) 등 3종의 LPG 사용시설 기준에 반영돼 운영 중인 내용이다.

옥외에 설치되는 가스누출자동차단장치 차단부를 옥외용 제품을 사용하지 않을 경우 눈, 비 등에 의해 차단부 고장 발생 우려가 있어 이를 방지하고자 기준을 마련했다.

이번 시설기준에 옥외용 차단장치 설치가 명확하게 추가됨에 따라 그 동안 옥내용을 옥외용으로 설치함으로써 눈, 비 등에 의해 발생되는 차단부의 부식이나 오작동 사례가 근절될 것으로 가스안전공사와 관련업계는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도 KGS FP551(일반도시가스사업 제조소 및 공급소의 시설·기술·검사 기준) 등 8종 코드 공통 개정안에서는 현장 시공 및 검사업무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배관을 지하에 설치하는 경우를 지칭하는 용어로 ‘매몰’과 ‘매설’ 두 가지를 혼용해서 사용했지만 개정안에서는 “매설”로 용어를 일부 수정했다.

또한 KGS FS551(일반도시가스사업 제조소 및 공급소 밖의 배관의 시설·기술·검사 기준) 중 사용자공급관 설치 제한 기준을 명확화 했다.

그간 사용자공급관 설치 제한 기준에서는 사용자공급관을 노출된 장소에 설치하는 경우와 매설하는 경우 주변 타시설물과 거리 기준을 각각 20cm, 30cm로 다르게 운영하고 있었다.

하지만 이에 대한 현장의 혼선이 있어, 사용자공급관 설치 제한 기준의 문구를 명확히 했다.

KGS FS552(일반도시가스사업 정압기의 시설·기술·검사 기준)개정안에서는 도법 시행규칙 개정사항을 반영해 정압기실에 출입문 및 긴급차단장치를 설치토록 설치기준을 명확히 했다.

위원회의 심의를 거친 코드 8종 개정안은 빠르면 7월 중 산업통상자원부의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산업통상자원부의 승인 절차가 완료되는 대로 관보의 공고란에 상세기준 개정 사항이 게재되며, 개정된 KGS 코드의 내용은 공고일 이후 'KGS 코드 홈페이지'에 업데이트 되는 코드와 개정안 3단표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