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너지, 지진 대비 배관손상 대응 능력 강화
경남에너지, 지진 대비 배관손상 대응 능력 강화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7.06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최소화 위한 안전관리 시스템 집중 점검
▲ 경남에너지는 지난 4일 지진에 따른 가스 사고 발생 시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한 비상대응훈련을 진행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경남에너지(대표 강인구)는 지난 4일 지진에 따른 가스 사고 발생 시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한 비상대응훈련을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지진 발생으로 인해 공급권역 내의 도시가스 배관이 손상됐을 경우 이를 대응하기 위해 지사별로 동시에 진행됐다.
 
훈련을 통해 재해 발생 시 개인별, 조직별 임무를 신속‧정확하게 수행해 재해 발생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다양한 안전관리 시스템을 확인했다고 경남에너지는 밝혔다.
 
경남에너지는 불시에 발생하는 안전사고를 대비하고, 가스 사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매년 정기적‧상시적으로 비상훈련을 해오고 있다.
 
강인구 경남에너지 대표는 “이번 비상대응훈련을 통해 불시에 발생하는 자연 재해 및 재난에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는 안전관리 체계를 다시 한번 점검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여러 상황을 가정한 반복 훈련을 통해 비상 대응 능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