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서해에너지, CCTV로 안전사고 잡는다
미래엔서해에너지, CCTV로 안전사고 잡는다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3.1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와 도시가스 사고예방 협약 체결
가스위험 요인 발견 시 도시가스사에 전달
 ▲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지난 13일 당진시청과 CCTV통합관제센터 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미래엔서해에너지가(대표 박영수)는 지난 13일 충남 당진시청에서 당진시와 CCTV통합관제센터 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 5개시‧군(당진, 서산, 홍성, 예산, 태안) 도시가스 공급업체인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충남 당진시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도시가스관련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CCTV통합관제센터 활용’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당진시는 CCTV 관제 도중 가스시설의 파손이나 누출이 의심되는 경우, 혹은 가스시설 주변에 위험요인이 발견됐거나 각종 지하 매설물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굴착공사 현장이 발견됐을 경우에 한해 미래엔서해에너지에 상황을 통보하고,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즉각 출동을 통해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게 된다.

미래엔서해에너지 관계자는 “고객들의 안전한 도시가스 사용을 위해 매달 4일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안전캠페인, 가스 안전사용법 홍보, 지역우체국 모니터링요원 협약 등을 통해 가스사고 제로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