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 위촉…첫발 내딛어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 위촉…첫발 내딛어
  • 박병인 기자
  • 승인 2017.12.18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 이광원 교수 임명…분과위원 77명 위촉 완료
KGS코드 제정·개정 의결 등 다양한 역할 수행
▲ 제 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 관계자들이 위촉식 행사가 끝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위원장 이광원, 이하 가스기준위)가 지난 15일 위촉식을 갖고 공식적인 출범을 알렸다.

이번 4기 가스기준위는 위촉직 18명과 당연직 2명 등 총 20명으로 구성됐다.

또한 산업현장 의견반영을 위해 업계 소속 위원이 6명으로 확대됐으며, 위원회 공공성 확보 등을 위해 학계 소속 8명, 공공기관 소속 1명 및 연구계 소속 3명의 위원이 위촉됐다.

이날 행사에는 산업부 최남호 에너지자원정책관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최남호 에너지자원정책관은 인사말을 통해 “제3기 가스기준위가 지난 3년 동안 30차례 회의를 통해 총 676종의 가스기술기준을 제·개정해 국민 가스안전 확보 및 기업 경영환경을 개선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며 “새롭게 구성된 제4기 가스기준위도 임기동안 가스산업 발전과 가스안전 확보에 힘써 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위촉식과 함께 개최된 제90차 가스기준위 회의에서는 제4기 위원장으로 호서대학교 안전보건학과 이광원 교수가, 부위원장으로는 표준과학연구원의 남승훈 책임연구원이 호선으로 선출됐으며 산하 11개 분과위원회에 대한 분과위원장 선임 및 77명의 분과위원 위촉이 이뤄졌다.

새롭게 구성된 제4기 가스기준위는 임기인 3년 동안 가스안전분야의 기술기준인 KGS 코드의 제정·개정에 관한 사항, 코드의 적용·운영에 관한 사항, 가스기술에 대한 외국기준 및 신기술의 채택에 관한 사항에 대해 심의·의결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