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신서천화력 건설세부이행협약 체결
중부발전, 신서천화력 건설세부이행협약 체결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6.04.05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화력 1,2호기, 1000MW급 고효율 저원가 발전소로 대체

[지앤이타임즈 이진영 기자] 한국중부발전과 충남 서천군이 신서천화력 건설세부이행협약서를 지난 4일 체결했다.

이 날 협약으로 신서천화력발전소 건설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부발전과 서천군은 2012년 10월 건설이행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이에 대한 세부추진계획에 대해 담겨있다.

특히 핵심 쟁점사항이었던 폐부지개발, 리조트, 도로확대포장, 수산업 지원 분야에 대해 최적의 협상결과를 수립했다.

한편 신서천화력발전소 건설사업은 기존 서천화력 1,2호기를 1000MW급 고효율 저원가 발전소로 대체 건설하는 사업이다.

서천군은 신서천화력 건설로 320억원의 특별지원사업비와 매년 12억원의 기본지원사업비가 지원된다. 또한 연간 20여억의 지역자원시설세 등 세수가 증대되고 약 60만명의 고용창출 효과도 있을 것으로 서천군은 기대하고 있다.

더불어 건설·운영기간 동안 지역 인력과 장비, 물품 등을 우선 활용함으로써 주민 복지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정창길 중부발전 사장은 “신서천 건설사업을 추진하면서 지역주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환경오염과 수산업피해를 철저히 예방할 것이며, 지역상생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