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플로깅 통한 해양환경 정화활동 전개
석유공사, 플로깅 통한 해양환경 정화활동 전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10.13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봉사자등과 함께 울산 동구 해안 일대 환경정화 캠페인 진행

해양자원개발 특성 살린 ‘KNOC 플로깅’ 통해 해양환경 보호 앞장
석유공사 봉사단이 울산 동구 일산해수욕장에서 해양환경 보호 캠페인 활동을 하고 있다.
석유공사 봉사단이 울산 동구 일산해수욕장에서 해양환경 보호 캠페인 활동을 하고 있다.

에너지플랫폼뉴스 지앤이타임즈] 해양자원개발이 주 업인 석유공사가 특성을 살려 해양환경보호와 함께 건강도 챙기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한국석유공사(사장 김동섭)는 13일 울산 동구 일산해수욕장 일대에서 자원봉사자 2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플로깅 형태의 해안정화활동을 전개했다. 

석유공사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 아이템 중 하나로 해양자원 개발이라는 업 특성을 고려해 ‘KNOC 플로깅’을 선정한 바 있다. 

플로깅(Plogging)이란 조깅을 하면서 동시에 쓰레기를 줍는 운동으로 건강과 환경을 동시에 챙기는 환경정화 캠페인이다. 
 
이날 해안정화활동은 울산 동구청, 울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 및 권명호 의원실과 협업을 통해 진행 됐다.

참석자들은 일산해수욕장 일대 약 4km의 해안로와 모래사장에서 비닐봉투, 일회용제품, 폐플라스틱 등 각종 생활쓰레기 1000리터분량을 수거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오늘 활동을 계기로 공사 임직원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환경보전에 관심을 갖게 되었으면 한다”라며 “공사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해양환경 보호에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석유공사는 올해도 주민 편의시설 환경 가꾸기 활동, 장애인종합복지관에 에코백 2000개 제작 지원, 매월 재활용 아이스팩을 수거해 동구지역자활센터에 전달하는 등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으로 ESG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