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고객과 함께 탄소중립 숲 조성
SK에너지, 고객과 함께 탄소중립 숲 조성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10.08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영주유소에서 경유 1리터당 1원 환경기금 적립

고객이 ‘착한 녹색가’ 주유하면 같은 금액 또 적립

환경 재단 통해 봉포리 해양공원 ‘탄소 중립 숲’ 조성
SK에너지에서  착한주유소 캠페인을 진행중이다.
SK에너지에서 착한주유소 캠페인을 진행중이다.

[지앤이타임즈]SK에너지가 탄소중립 숲을 조성한다.

그 과정에는 고객도 참여할 수 있다.

SK에너지는 주유소 고객과 친환경 가치창출에 나선다고 밝혔다.

고객과 함께 조성한 환경 기금으로 강원도에 ‘탄소 중립 숲’을 조성하기로 한 것.

SK에너지는 주유소에서 판매하는 경유, 휘발유 등 석유 제품 판매 매출액을 환경 기금으로 조성해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동시에 산불을 예방할 수 있는 숲을 만들어 환경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서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SK에너지는 주유소를 기반으로 한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일부 직영 주유소에서 경유 리터당 1원 적립해 환경 기금을 조성하는 ‘착한 주유 캠페인’을 시작했다.

6월부터는 ‘착한 주유 1% 활동’을 일부 셀프 주유소까지 확장했다.

주유 고객이 셀프 주유소에 게시된 가격보다 약 1% 정도인 리터당 15원 높은 ‘착한 녹색가’로 주유 하면, SK에너지도 같은 금액을 추가로 적립해 환경 기금을 조성한다.

실제로 ‘착한 녹색가’로 주유한 한 고객은 “환경에 도움이 되는 활동으로 생각돼 작은 금액이지만 동참하기로 했다”라는 긍정적인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적립된 환경 기금은 환경 재단을 통해 봉포리 해양공원의 ‘탄소 중립 숲’ 조성 사업에 활용된다.

2019년도 산불 피해 마을인 강원도 봉포리 주민들의 여가 및 휴식공간 제공 등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조성한 공원이다.

해풍에 강한 모감주 나무 300그루를 심어 이산화탄소 흡수뿐 만 아니라 강풍의 세기를 저하시켜 대형 산불, 태풍 등 각종 재해 피해를 경감시킬 수 있다.

SK에너지 강봉원 중부사업부장은 지난 7일 열린 탄소 중립 숲 조성 기념 행사에서 “착한 주유 캠페인 활동으로 탄소중립 숲을 조성해 이산화 탄소 감축에 실질적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라며, “ESG경영의 가속화를 위해 주유소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것”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