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상반기 영업이익 1조원 돌파
SK이노베이션 상반기 영업이익 1조원 돌파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08.04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이후 3년 만, 화학·기유 마진 증가 영향,

배터리 사업은 상반기 최초 매출 1조 넘고 손익도 개선

[지앤이타임즈]SK이노베이션이 상반기 영업이익 1조원을 돌파했다.

특히 올해 들어 2분기 연속 5000억원 이상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배터리 사업은 상반기 최초 매출 1조원을 넘어섰다.

SK이노베이션은 유가 및 석유 화학 제품 가격 상승, 배터리 판매 실적 호조로 2분기 매출액이 지난 1분기 대비 1조 8,798억원 증가한 11조 1,196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분기 영업이익은 지난 해 같은 기간 보다 9,628억원이 늘었고 세전이익은 6,481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석유사업 영업이익은 정제마진 하락, 유가 상승 폭 축소에 따른 재고 관련 이익 감소 영향 등으로 전 분기 대비 1,830억원 감소한 2,331억원을 기록했다.

미국과 유럽 내 코로나 백신 접종 확산에 따른 수요 기대감으로 휘발유, 등유, 경유 등 주요 석유 제품 크랙이 상승했지만 중질유 크랙 하락으로 정제마진은 전분기 대비 하락했다.

화학사업 영업이익은 PX 공정 정기보수 영향 등으로 판매 물량이 일부 감소하고 재고 관련 이익이 줄었지만 아로마틱 계열 스프레드 상승 등 마진 개선 영향 등으로 전 분기 대비 496억원 증가한 1,679억원을 기록했다.

윤활유 사업은 정유사 가동률 축소 등 타이트한 기유 수급 상황으로 인해 마진이 큰 폭으로 증가해 전 분기 대비 894억원 증가한 2,265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2009년 자회사로 분할된 이후 역대 최고 분기 영업이익을 거두며 SK이노베이션의 실적을 윤활유 사업이 견인했다.

석유개발사업은 유가, 가스가격이 상승했지만 판매물량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77억원 감소한 36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배터리사업은 신규 판매물량 확대로 매출액 6,302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매출액인 3,382억원 대비 약 86% 증가해 지속적인 매출 상승세를 기록중이다.

특히 올해 1분기 5,236억원에 이어 2분기 6,302억원을 달성해 2분기 연속 5000억원을 돌파했다.

한편 상반기 전체로는 매출 20조 3,594억원, 영업이익 1조90억원을 달성했다.

상반기 영업이익이 1조원을 돌파한 것은 2018년 이후 3년만이다.

SK 배터리사업의 상반기 매출 기준은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했다.

연간 매출 1조원을 넘긴 것이 지난해인 점을 감안하면 SK이노베이션 배터리사업의 성장 속도가 매우 빨라 기록 갱신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 사장은 “SK이노베이션이 2017년부터 시작한 친환경(Green) 중심으로의 딥체인지와 혁신의 성과가 점차 가시화 되고 있다”라며, “배터리와 소재 등 그린 사업을 새 성장축으로 키우는 동시에 기존 사업을 친환경 비즈니스로 전환해 파이낸셜스토리를 완성하기 위한 강력한 실행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