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가스 AMI 실증사업, 마무리 단계 돌입
도시가스 AMI 실증사업, 마무리 단계 돌입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1.04.0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앱 시연회, 생체인식결제 등 IT 기술 접목
가스요금 구간설정 및 알림기능, 에너지 절감 유도
▲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송재호)는 6일 제주도시가스에서 가스AMI 모바일 앱 시연회를 개최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도시가스 AMI 실증사업의 마지막 단계라 할 수 있는 ‘가스 AMI 모바일앱 개발’이 완료됐다.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송재호)는 6일 제주도시가스에서 가스AMI 모바일 앱 시연회를 개최했다. 

가스AMI 모바일 앱은 가스AMI 서비스를 통해 소비자의 편익을 제고하고, 가스AMI 효용성 검증을 위해 실증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앱 개발은 도시가스부문 앱 전문 개발회사인 에스씨지랩(사장 박동녁)과 통합플랫폼 개발참여사인 시터스(사장 이준표)가 제주도시가스(사장 김문수)를 대상으로 공동 개발했다.

앱의 주요기능으로는 스마트계량기에서 전송되는 실시간 가스사용량 정보를 활용해 실시간 사용량 정보제공 및 예상요금 계산, 가스요금 구간설정 및 알림기능으로 소비자로 하여금 에너지 절감을 유도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

또한 실시간 누출정보를 소비자에게 제공해 소비자가 중간밸브를 잠그는 등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이후 도시가스사에서 즉시 출동, 누출부위를 찾아 조치해 가정에서 발생하는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 요금고지 및 자동이체, 방문서비스 예약(전출입, 안전점검 등), 전입 신청업무 등 다양한 도시가스 업무기능과 AI챗봇, 간편결제 및 생체인식결제(홍체, 페이스)등 IT를 접목해 소비자 편의기능을 향상했다.

도시가스협회 정희용 전무는 “가스AMI 실증사업의 마지막 사업인 가스AMI 모바일앱 개발을 완료했다”며 “이미 보급된 3만대의 스마트계량기 및 통합플랫폼 운영을 통해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를 파악하고, 기술적, 제도적으로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등 실증사업이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