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올해 'I-4.0 신기술 확보' 추진
동서발전, 올해 'I-4.0 신기술 확보' 추진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1.02.2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협약기업 27곳과 간담회 온라인 개최

[지앤이타임즈] 한국동서발전이 올해에도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협약기업과 함께 우수 솔루션 개발을 지속해 발전산업의 디지털화를 이뤄간다.

동서발전은 25일 디지털기술융합원에서 ‘4차산업혁명 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소속 협약기업과 온라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앞서 동서발전은 발전산업의 4차 산업혁명 기술 적용 가속을 위해 중소벤처기업 27곳과 ‘4차 산업혁명 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I-4.0 Alliance)’를 구축했다. 

이번 간담회는 4차 산업혁명기술 개발과제 추진현황과 올해 주요 업무 추진계획의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동서발전은 올해 ▲안전 및 환경 관리 지능화 ▲발전운영 지능화 ▲I-4.0 신기술 확보 ▲인재양성 및 산업생태계 활성화 방안 등을 추진한다.

또한 오는 9월로 예정된 제22회 아시아  발전산업 컨퍼런스(Enlit Aisa 2021)에 참여하고 12월에는 I-4.0 기술 세미나를 개최한다. 

동서발전 디지털기술융합원 정필식 원장은 “4차 산업혁명 기술 개발을 위해선 내‧외부 전문가 양성과 기술요소 간 융합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해까지 인공지능, 빅테이터, 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93건 과제를 완료했다. 오는 2025년까지 184건(누계) 이상의 과제를 완료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