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민연대 올해 슬로건 ‘2050 탄소중립! 국민실천이 답이다’
에너지시민연대 올해 슬로건 ‘2050 탄소중립! 국민실천이 답이다’
  • 김예나 기자
  • 승인 2021.02.25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대표에 김태호 에너지나눔과평화 대표 등 현 임원진 유임
에너지시민연대
에너지시민연대가 대표자 회의를 열고 올해 활동 슬로건을 결정했다.

[지앤이타임즈]에너지시민연대가 24일 프란치스코 교육회관에서 ‘2021년 대표자 회의’를 열고 김태호 공동대표 등의 유임을 결정했다.

에너지시민연대는 서울을 비롯한 대구, 인천, 울산, 세종, 충북, 전북, 전남, 경남, 제주 등 지역 사무국을 중심으로 전국 222개 환경 · 소비자 · 여성단체로 구성된 국내 최대 에너지 전문 NGO 네트워크이다.

이날 회의에서 2021년 에너지시민연대를 이끌어갈 임원진으로는 공동대표에 김태호 에너지나눔과평화 대표, 김대희 여수YMCA 사무총장, 김연화 소비자공익네크워크 회장, 박용훈 교통문화운동본부 대표가 유임됐고 정책위원장 역시 김정인 중앙대 경제학부 교수가 유임됐다.

‘에너지시민연대 2021 대표자회의’는 ‘2050 탄소중립! 국민실천이 답이다’를 연중 활동 슬로건으로 정하고, 그 실현을 위한 ‘국민실천 탄소중립 캠페인’을 추진하기로 했다.

그 일환으로 3월부터 매월 22일에 전국적인 소등 캠페인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