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울산시립요양원에 설맞이 상품권 전달
석유공사, 울산시립요양원에 설맞이 상품권 전달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02.03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설마다 울산시립노인요양원 찾아 나눔활동 지속해와

500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 전달로 지역경제 활성화도 기여
한국석유공사 조성상 총무처장(오른쪽)이 울산시립요양원 이화숙 원장에게 설날 맞이 온정나눔을 위해 500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있다.
한국석유공사 조성상 총무처장(오른쪽)이 울산시립요양원 이화숙 원장에게 설날 맞이 온정나눔을 위해 500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3일 설 명절을 맞아 울산 중구 성안동에 위치한 울산광역시립노인요양원을 찾아 5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공사는 매년 설 명절마다 시립노인요양원을 방문해 어르신들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 있다. 

올해도 공사는 5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해 전달함으로써 나눔문화 확산은 물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도록 했다.

이번 전달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시설 내부방문 대신 외부에서 상품권을 전달하고 시설관계자들을 위로하는 등 간소하게 진행됐다.

석유공사 한 관계자는 “이번 지원이 코로나19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립노인요양원과 입소 어르신들께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공사는 올해도 코로나19 극복과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