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 올해 1조4982억 환경시설공사 발주
환경공단, 올해 1조4982억 환경시설공사 발주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1.02.0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해 대비 72% 증가, 상반기 중 9818억 발주

제주 도두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등 4건은 턴키 입찰

[지앤이타임즈]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 올해 1조 4,982억 원 규모의 환경 시설 공사를 발주한다고 밝혔다.

공사 건수로는 125건에 달한다.

특히 지난해 발주 계획인 8,727억 원 대비 약 72% 증가한 규모이다.

한국환경공단은 올해 전체 환경시설공사 가운데 65%에 해당되는 9,818억 원, 88건을 상반기 내 발주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제주 도두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을 비롯한 총 4건 5,194억 원 규모는 일괄 턴키(turn-key) 입찰방식으로 진행한다.

사업 규모별로는 하·폐수처리시설설치사업이 전체 시설공사 규모의 57%에 해당되는 54건, 8,493억 원으로 가장 비중이 크다.

환경에너지시설 설치사업은 31%에 해당되는 24건, 4,714억 원 규모이고 수생태시설 설치사업은 11%인 12건, 1,608억 원, 그 외 시설이 35건, 167억 원 규모이다.

환경공단의 발주계획 중 최대 규모 공사는 3,247억 원 규모의 ‘제주(도두)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으로 2월 발주해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한편 환경공단은 올해를 ‘부패 비위 척결 및 청렴 문화 정착의 원년’으로 선포하고, 입찰비리 근절을 위해 청렴계약서, 공정계약서약서 작성을 의무화하는 등 강도 높은 감시체계를 가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