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P-목포대-덴마크공대, 해상풍력 인재 양성 나서
CIP-목포대-덴마크공대, 해상풍력 인재 양성 나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01.27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상풍력 인재양성 위한 산학 협력 프로그램 추진

과학자‧연구원‧교수 등 상호 교환 연수…풍력발전 연구 협력

해상풍력 추진 신안군과 기술적‧학술적 산업 과제도 수행
재생 에너지 개발·투자 전문 기업인 CIP/COP 코리아 유태승 대표(오른쪽)와 국립 목포대학교 박민서 총장(왼쪽), 아이너 옌선 주한덴마크대사(가운데)가 해상풍력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 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재생 에너지 개발·투자 전문 기업인 CIP/COP 코리아 유태승 대표(오른쪽)와 국립 목포대학교 박민서 총장(왼쪽), 아이너 옌선 주한덴마크대사(가운데)가 해상풍력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 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그린뉴딜의 성공과 재생에너지 3020 정책 실현을 위해 과감한 인프라 구축과 기술 혁신에 더해 인재 양성이 중요하게 부각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우리나라가 세계 5대 해상풍력 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인재양성 프로그램이 글로벌 그린 에너지 전문 기업과 덴마크의 세계적인 풍력 연구 기관, 국내 국립대학교가 함께 산학연 협력을 통해 마련됐다.

한국형 그린뉴딜을 대표하는 해상풍력 산업 분야의 미래 인재 양성과 국제 교육 교류에 나선 것이다.

재생 에너지 개발·투자 전문 기업인 CIP(Copenhagen Infrastructure Partners)는 국립 목포대학교, 덴마크 공과대학교와 해상풍력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 협력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CIP는 덴마크 공과대, 국립 목포대와 여러 산학 협력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먼저 한국·덴마크 대학 소속 과학자, 연구원, 교수, 박사의 상호 교환 연수와 기업-대학 간 연구 협력과 공동 세미나 개최, 풍력 발전소 분석자료 활용 등 다양한 산학 협력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또 해상풍력발전단지가 조성되는 전남 신안군과 관련 지방자치단체를 중심으로 전남 지역에서 해당 산업 분야 개발과 관련된 기술적, 학술적 산업 과제도 수행할 계획이다.

국립 목포대에서 개최된 이날 협약식에는 박민서 목포대 총장과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 피터 맷슨 덴마크 공과대 풍력에너지대학장, 유태승 CIP/COP 코리아 대표가 참석했다.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는 “이번 산학 협력이 해상풍력 분야를 더욱 발전시키고 우리 모두가 더 푸르고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가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목포대 박민서 총장은 “목포대와 덴마크 공과대는 해상풍력 분야의 우수 인재 양성을 선도하는 대학으로 초석을 삼고 CIP와는 전남 해상풍력 산업 발전을 위한 상생 협력으로 지역 경제와 국가 경쟁력 확보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IP/COP 코리아 유태승 대표는 “선진국과 비교해 해상풍력 전문가들이 턱없이 부족한 상황 속에 이번 업무 협약은 우리나라 해상풍력 산업 성장의 기적을 이끌 인재양성에 이바지할 뿐만 아니라 CIP/COP가 앞으로 추진하는 사업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