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6년 연속 부패방지 ‘우수기관’ 선정
석유관리원, 6년 연속 부패방지 ‘우수기관’ 선정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1.01.2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방지 등 부패방지 과제 추진

임직원 청렴의지 반영된 결과…‘청렴 선도기관’ 책무 다할 것

[지앤이타임즈]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방지 강화 등 부패방지를 위한 다양한 과제를 발굴해 추진해온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이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2020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6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국민권익위원회가 매년 실시하는 제도로 공공부문의 청렴도를 높이기 위해 각 기관이 자율적으로 추진한 반부패 노력에 대해 평가하는 제도이다.

석유관리원은 반부패 국정과제와 생활적폐 개선 관련 추진과제 수행과 더불어 기관 고유업무를 확장해 고객맞춤 연료 품질점검 서비스 확대와 부패방지를 위한 다양한 과제를 발굴해 추진해왔다.

특히 청렴파트너 10개 기관과 청렴옴부즈만 교류회 개최와 경기도 청렴사회민관협의회 설문조사 주관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으로 청렴경영에 있어 공공부문을 넘어 민간부문으로 확산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이밖에도 이행실태점검 등 예방중심의 감사활동과 행동강령토론회 등 청렴교육 활성화, 청렴라디오 제작 공모전 등으로 기관 내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하게 추진한 청렴시책을 통해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었다. 

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부패방지 시책평가 6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임직원의 투철한 청렴의지가 반영된 결과”라며 “앞으로도 ‘청렴 선도기관’으로 책무를 다하고 공명정대한 청렴사회 실현을 위해 계속해서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