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차 전환과정 LPG차 브릿지 역할 확대 기대
친환경차 전환과정 LPG차 브릿지 역할 확대 기대
  • 한국LPG산업협회 김상범 회장
  • 승인 2021.01.05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LPG산업협회 김상범 회장
한국LPG산업협회 김상범 회장

[신년사 : 한국LPG산업협회 김상범 회장] LPG연료사용제한 규제 폐지 이후 LPG자동차 판매는 크게 증가했지만 다양한 신차 출시가 이뤄지지 않고 기존 운행차량의 폐차가 늘면서 등록대수 순 증가로 이어지지 않고 있다. 친환경LPG차 보급 확대를 위해 올해는 다양한 LPG자동차 모델 출시를 기대한다.

정부 그린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어린이통학차량과 1톤 트럭 LPG차 전환사업은 점차 사업규모를 확대하고 있다. 전기·수소차로 가는 브릿지 역할로 LPG자동차의 활약이 기대된다.

프로판 시장은 소형저장탱크 보급으로 난방용 수요가 증가하고 가스냉난방 수요확대를 위한 GHP 보급, 농업용, 산업용 등 신규수요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충전·판매소의 집단화·대형화 등 유통구조 개선을 위한 정책연구도 진행 중에 있다. 정부와 업계가 함께 노력하고 있는 만큼 좋은 결과를 기대한다. 

정부는 수소경제로 전환을 추진하고는 있지만 인프라 구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해결방안은 전국 2,000여개 LPG충전소를 활용하는 것이다. LPG충전소가 사라지게 되면 도심 내 수소충전인프라 구축은 현실적으로 불가능 할 수 있다. 부대시설 확대와 셀프도입 등 수익성을 향상시켜 LPG충전소가 수소충전소로 순차적으로 전환 할 수 있도록 파격적인 조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

LPG는 국가 중요 에너지임에도 불구하고 석유류로 분류돼 독자적인 정책수립이 미흡하다. 일본처럼 LPG를 독립된 1차 에너지원으로 구분해 LPG만의 장점을 살린 LPG정책이 수립돼야 한다.

LPG산업협회는 올해도 소비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LPG를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와 안정적 LPG공급에 만전을 기하고 에너지복지 실현과 국민들의 후생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하는 한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