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지하상가 가스누출 대응능력 집중 점검
예스코, 지하상가 가스누출 대응능력 집중 점검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0.11.19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현지하쇼핑센터서 ‘비상대처 종합 훈련’ 실시 
▲ 예스코(대표 정창시)는 지난 17일 중구 소공로에 위치한 회현지하쇼핑센터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을 실시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예스코(대표 정창시)는 지난 17일 중구 소공로에 위치한 회현지하쇼핑센터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다중이용시설인 지하상가 내에서 가스가 누출해 체류된 가상의 시나리오로 진행됐으며, 신속한 대응능력을 중점 점검했다. 

특히 유사시 가스가 체류된 지하 공간에 진입하면 산소 부족으로 질식 사고를 유발할 수 있어, 공기 순환 장치 가동 및 산소농도 체크 등 쇼핑센터 시설 관계자와 공조하면서 실제와 유사하게 시뮬레이션을 했다. 

예스코 정창시 대표는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의 가스사고는 자칫 큰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사전 점검 및 반복적인 훈련을 통해 가스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