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서울도시가스-에스씨지랩, ‘모바일 플랫폼’ 협력키로
JB-서울도시가스-에스씨지랩, ‘모바일 플랫폼’ 협력키로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0.11.05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 공유하며 각 시스템 비대면 업무환경 재구성
도시가스 스마트폰 앱 서비스와 시너지 효과 기대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충남지역 도시가스사 JB(주)는 비대면 시대에 걸맞은 IT 서비스 강화를 위해 서울도시가스(주), 에스씨지랩(주)과 ‘모바일 플랫폼 기반의 업무 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MOU 협약에 따라 JB와 서울도시가스, 에스씨지랩은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데이터를 공유하고, AI 학습 모델 적용, 모듈 단위 솔루션 개발 등을 통해 각각의 시스템을 비대면 업무 환경에 맞게 재구성하고, 신규 사업과의 연계 방안 등을 구체화해 나갈 예정이다.

JB 한권희 대표이사는 “도시가스 사업은 실생활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기 때문에 모바일 앱을 활용한 AI 학습 모델 도입은 무한한 가능성을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협약을 통해 세종, 충남 지역의 에너지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당사와 서울도시가스가 힘을 모아 포스트 코로나 시대, 비대면 트렌드에 맞춰 지역 산업의 다변화 및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서울도시가스 박근원 대표이사는 “당사는 2016년 모바일 고객센터 서비스를 시작으로 1인 고객센터, 스마트 안전 관리 앱, 고객용 리워드 앱 등을 개발해 실생활과 현장 업무에 접목해 오고 있다”면서 “비슷한 시기에 스마트폰 앱 서비스를 오픈해 운영해 온 JB와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에스씨지랩은 모바일 IT 서비스 분야에 특화된 전문성과 기술력을 갖춘 기업으로 가장 진화된 공공 서비스로 평가받아온 도시가스 모바일 고객센터 ‘가스앱’을 개발했다.

A.I 기술을 활용해 요금・예약・검침・상담 업무 등 도시가스 업무 전반을 비대면 및 개인화하여 고객 만족도를 높여 온 성과로 지난 9월 ‘2020 국가 서비스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재는 서울도시가스, 인천도시가스 권역 약 340만 가구를 대상으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에스씨지랩의 박동녘 대표는 이번 3사의 MOU에 대해 “두 지역 에너지 선도 기업의 만남은 제한적인 에너지 산업 환경하에 도시가스 기업의 신규 비즈니스와 IT 시스템 확장성 등에 아쉬움이 있다는 공통된 인식하에 플랫폼과 AI 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