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本, CO중독사고 예방캠페인 펼쳐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本, CO중독사고 예방캠페인 펼쳐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10.22 2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배기구 특별점검 및 CO 경보기 무료설치

안전상 문제가 있는 시설은 즉시 개선토록 조치.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본부는 22일 해양에너지, 열관리시공협회 등과 함께 노후아파트 CO 중독사고 예방 캠페인을 진행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본부는 22일 해양에너지, 열관리시공협회 등과 함께 노후아파트 CO 중독사고 예방 캠페인을 진행했다.

[지앤이타임즈]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가 지역 가스사업자들과 함께 노후 아파트 공동배기구 특별점검과 일산화탄소경보기 무료설치행사를 펼쳤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본부장 탁송수)는 22일 광주광역시 금호시영1차아파트에서 광주서구청과 해양에너지, 한국열관리시공협회 광주시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가스보일러 특별 안전점검 및 CO경보기 무료설치’ 캠페인을 개최했다.

금호시영1차아파트는 지난 1993년 건축돼 810세대가 거주하고 있는 노후 아파트다.

각 동별 공동배기구를 사용하고 있어 배기구 벽면 균열 발생으로 보일러 폐가스가 실내로 유입될 경우 CO중독사고 위험이 있어 특별한 관리가 필요한 시설이다. 

이날 행사에서 가스안전공사는 아파트 각 세대를 순회하며 가스누출여부와 보일러 시설미비 여부 등을 확인했다.

또한 안전상 문제가 있는 시설은 도시가스사와 열관리시공협회가 협력해 즉시 개선토록 조치했다.

또한 아파트 세대내 보일러실에 CO 누출 경보기 58대를 무료 설치했다.

CO경보기는 지난 2018년 강릉펜션사고 이후 숙박업소 등에 의무화됐다.

이에 따라 한국소방산업기술원의 형식승인을 받은 제품을 보일러와 배기통 접속부로부터 4m이내에 그리고 실내 천장에서 30cm 이내 위치에 설치토록 규정돼 있다.

이번 CO경보기 무료설치는 해양에너지와 열관리시공협회 합동으로 광주지역 노후 아파트 단지 취약계층 중심으로 총 124대를 3회에 걸쳐 설치하고 있다

가스안전공사 탁송수 광주전남지역본부장은 “보일러 CO가스 중독사고 예방을 위해 취약계층 CO경보기 무료설치와 동절기 가스사고예방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철저한 시설점검과 지속적인 가스안전요령 홍보를 통해서 지역 내 가스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