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확대
E1,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확대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10.22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과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협약’ 체결

태양광‧풍력‧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관련 사업 참여 기회를 확보

신한은행 금융 자문 및 리파이낸싱 등 협업 그린뉴딜 사업 적극 추진
E1 김상훈 신사업개발실장(왼쪽)과 신한은행 이정우 본부장이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E1 김상훈 신사업개발실장(왼쪽)과 신한은행 이정우 본부장이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LPG수입사 E1이 그린뉴딜 정책자금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한다.

E1(대표이사 회장 구자용)은 신한은행과 함께 지난 21일 서울 용산구 E1 본사에서 ‘그린뉴딜 연계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E1은 그린뉴딜 정책자금 조성 등 관련 사업을 추진 중인 신한은행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태양광‧풍력‧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관련 사업 참여 기회를 확보하고 신한은행의 금융 자문 주선 및 리파이낸싱 등 업무 협업을 통해 그린뉴딜 관련 사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E1은 지난 6월 강원도 정선에 8MW급 태양광 발전단지를 준공하고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장했다. 

향후 LPG 저장기지와 충전소 부지를 활용한 태양광 발전 사업을 확대하고 영월 풍력 발전 및 연료전지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 영역을 다각화할 계획이다.
 
또한 E1은 정부 기관과 민간 기업이 함께 참여하는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구축‧운영 특수목적법인 코하이젠(Kohygen)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는 등 수소 관련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