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드론과 로봇 결합 배송서비스 선보여
GS칼텍스, 드론과 로봇 결합 배송서비스 선보여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10.13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유소 거점, 모빌리티‧물류서비스 확대

13일, 여수 장도에서 드론 및 로봇 배송 시연

여수 소호주유소에서 장도로 GS25 편의점 상품 배송

비대면 배송 서비스로 물류 사각지대 해소 기대

[지앤이타임즈] GS칼텍스가 주유소를 거점으로 드론 배송과 자율주행 로봇을 결합한 배송 서비스를 선보인다.

드론을 활용해 기존 유통 인프라에 대한 접근이 어려운 도서지역에 생활 물품과 구호 물품을 비대면으로 배송할 수 있게 돼 물류 사각지대 주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자율주행 로봇을 결합해 드론이 이착륙하기 어려운 장소에서 주문하더라도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 배송할 수 있게 된다.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사장)는 13일 여수 장도에서 드론 및 로봇 배송 시연 행사를 개최했다.

여수 장도는 지난해 GS칼텍스가 조성한 '가꾸어가는 예술의 섬'으로 입주 작가들이 작품활동을 펼치는 창작스튜디오와 전시장 등이 조성돼 있다.

장도에 거주 중인 작가가 모바일 앱을 통해 GS25 편의점의 생필품을 주문하면서 시연 행사가 시작됐다. 

이후 전남 여수시 소호동에 위치한 GS칼텍스 소호주유소에서 드론 제조업체 네온테크의 드론이 인근의 GS25 편의점 상품을 적재해 바닷길을 건너 0.9km 거리의 장도 잔디광장으로 날아갔다.

장도 잔디광장에 대기하고 있던 자율주행 전문업체 언맨드솔루션의 자율주행 로봇이 상품을 이어받아 0.7km 거리의 장도 창작스튜디오로 이동해 배송을 완료했다.

GS칼텍스는 이번 시연 행사를 시작으로 향후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협업해 여수에서 드론과 로봇을 이용한 도서지역 배송 실증테스트를 지속적으로 진행하면서 상용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4월 GS칼텍스는 인천물류센터에서 유류 샘플 드론 배송 시연 행사를 개최했고 지난 6월에는 제주도 무수천주유소에서 편의점 상품 드론 배송 시연 행사를 개최한 바 있다. 

또한 GS칼텍스는 2015년부터 여수공장에서 인력의 접근이 어려운 설비 상부의 부식과 균열 점검에도 드론을 활용하고 있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수요 증가와 모빌리티 환경 변화에 대응해 주유소를 주유, 세차, 정비 등 일반적인 서비스뿐만 아니라 전기차 충전, 수소차 충전, 카셰어링, 드론‧로봇 배송 등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거점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