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 착공…내년 초 완공목표
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 착공…내년 초 완공목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10.12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20% 이상 저렴한 수송용 부생수소 공급

연간 최대 2000톤 수소공급, 서울‧수도권‧충청권 공급 가능

수소 생산-유통-공급 전문기업들 업무협약도 체결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 등 관계자들이 '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 착공식'에서 제막행사를 갖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 등 관계자들이 '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 착공식'에서 제막행사를 갖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서울과 수도권에 수소승용차 1만 3,000대가 연간 사용할 수 있는 수소를 공급하기 위한 출하센터가 들어선다.

또 수소차 관련 전문기업들이 수소차용 수소 유통산업 발전을 위한 협약도 체결했다.

12일, 충남 당진시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 착공식이 개최됐다.

부생수소 출하센터는 수소생산공장인 현대제철에서 생산된 수소를 저장했다가 수소튜브트레일러에 고압으로 적재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출하센터는 수소충전소를 운영하는 수소에너지네트워크(하이넷)가 운영할 계획이며 산업부는 출하센터 구축에 필요한 자금지원과 전반적인 진행사항을 점검하고 충청남도와 당진시는 인허가 등 제반사항을 지원할 예정이다.

내년 완공이 목표인 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가 구축되면 연간 수소승용차 1만 3000대분, 최대 2000톤의 수소를 서울, 경기, 충남, 충북, 전북까지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산업부 정승일 차관은 “부생수소 출하센터가 완공되면 현재 수소충전소에 공급되는 수소가격인 약 7천원대 초반보다 최소 20% 이상 저렴하게 공급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이와 같은 프로젝트를 적극 발굴·지원하고 민간 주도의 자생력 있는 수소경제 확산을 위해 가용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착공식에 앞서 ‘현대제철(수소생산)-글로비스(수소운송)-하이넷(충전소 공급)-SPG 수소(수소유통자문 및 백업)-가스공사(유통전담기관)-현대차(수소상용차 개발, 보급)‘ 등 5개 기업과 유통전담기관들은 ‘수소차용 수소 유통산업 발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