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추석 명절 소외된 이웃과 함께
석유관리원, 추석 명절 소외된 이웃과 함께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9.29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노인‧저소득가정 등 명절 앞두고 생필품 등 지원

송편‧건강지킴이 안전키트 등 전달
한국석유관리원 이용구 경영이사(오른쪽 두번째)와 황인하 기획처장(오른쪽 끝)이 성남시사회복지협의회 노만호 협회장(왼쪽 두번째)과 한영애 부회장(왼쪽 끝)에게 ‘사랑가득 꾸러미’를 전달하고 있는 모습.
한국석유관리원 이용구 경영이사(오른쪽 두번째)와 황인하 기획처장(오른쪽 끝)이 성남시사회복지협의회 노만호 협회장(왼쪽 두번째)과 한영애 부회장(왼쪽 끝)에게 ‘사랑가득 꾸러미’를 전달하고 있는 모습.

[지앤이타임즈]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추석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이 연휴기간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생필품과 송편을 전달하는 등 전사적으로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쳤다고 29일 밝혔다.

경기도 성남시에 소재한 본사 직원들은 라면‧즉석밥 등 생필품을 담은 ‘사랑가득 꾸러미’를 성남시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지역 독거노인과 저소득 가정에 배포했다.

호남본부 직원들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재래시장에서 송편을 구매해 광주장애인복지관 주차장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송편 나눔행사를 펼쳤으며, 행복 뽑기 이벤트를 통해 깜짝 선물을 전달하며 풍요로운 명절 기분을 나눴다.

이밖에도 전국 각 사업장에서 명절 기간 코로나19 재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취약계층 가정에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건강지킴이 안전키트’를 전달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헌혈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헌혈에 동참 후 헌혈증서를 기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