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스, LPG충전소 활용 협업모델 발굴 나서
SK가스, LPG충전소 활용 협업모델 발굴 나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9.0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브릿지' 프로그램 통해 사회적 기업 아이디어 공모

인구밀집 대도시 충전소 10곳 선정…사업모델 제시

최종 후보 선정해 협업·자립성장 등 사업화 지원
SK가스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함께 진행하는 LPG충전소 활용 사회적가치 창출 공모전에 참여하는 SK가스 광교신도시충전소 전경.
SK가스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함께 진행하는 LPG충전소 활용 사회적가치 창출 공모전에 참여하는 SK가스 광교신도시충전소 전경.

[지앤이타임즈] SK가스가 LPG충전소 공간을 활용해 사회적 기업과 연계하는 협업 모델 발굴에 나선다.

SK가스(대표이사 윤병석)는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 사회적경제 소셜브릿지’ 프로그램에 참여해 유동인구가 많은 LPG충전소를 활용해 새로운 사업 또는 사회공헌 아이디어로 사회적가치(Social Value)를 창출할 사회적기업을 공모한다고 1일 밝혔다.

‘소셜브릿지’ 프로그램은 사회적기업과 공공·민간 기업의 전문성 및 인프라를 연계해 협업 모델을 발굴·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에서는 도시재생과 지역상생, 교육편차 해소, 환경보호와 지속가능한 에너지, 일자리와 고용보장 등 4개 분야의 사업 아이디어를 선정한다.

지난해 ‘서셜브릿지’ 프로그램에 참여해 사회적기업의 현황을 파악한 SK가스는 올해는 아예 ‘가스충전소 공간을 활용한 협업사업’이라는 구체적인 분야를 지정하고 성과물을 만드는데 주력한다.

공모기간은 오는 20일까지이며 진흥원에서 이메일 접수한다.

그동안 SK가스는 LPG충전소에 수소충전소와 무인편의점, 첨단손세차장 등을 추가해 복합 공간화하는 등 여러 활용 방안을 모색해 왔다. 

특히 이번 공모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 아이디어를 적용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인구밀집 지역에 소재한 대도시권 충전소 10곳을 사전 협의를 통해 선정했다.

이에 따라 이번 공모전에 참여하는 사회적기업들은 이들 충전소를 방문해 주변 환경을 세세하게 살핀 뒤 좀더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사업 아이디어를 제시할 수 있다.

이 같은 과정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은 SK가스와 협업해 제시한 아이디어의 사업화를 추진하게 되며 SK가스는 이 기업이 자립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폭 넓은 지원을 할 예정이다.

SK가스 관계자는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해 회사와 연결된 여러 자산을 활용하는 방안을 계속 고민하고 있다”며 “충전소와 같이 눈에 보이는 것에서부터 IT·DT 등 빅데이터 활용까지 앞으로 다양한 사회적 기여 방법들을 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