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화면을 어둡게, 지구를 밝게’ 캠페인 2천만뷰 돌파
SK이노. ‘화면을 어둡게, 지구를 밝게’ 캠페인 2천만뷰 돌파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8.30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는 것만으로 친환경 실천’에 소비자 공감

기업PR 캠페인 영상 활용한 컴퓨터 화면보호기 무료 배포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기업PR캠페인 'It’s time to Act’ 화면 캡처.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기업PR캠페인 'It’s time to Act’ 화면 캡처.

[지앤이타임즈] 검은색 화면의 동영상을 보는 것 만으로도 전력을 30% 아껴 친환경을 실천할 수 있다.

SK이노베이션이은 이러한 과학적 결과를 바탕으로 ‘친환경, It’s time to Act’라는 제목의 기업PR캠페인 영상을 유튜브 채널에 런칭했는데, 약 한달 반 만에 조회수 2천만 뷰를 돌파했다.

이번 기업PR캠페인은 일반 화면을 사용할 때보다 검은 색 화면을 기본으로 사용하면 디스플레이의 전력 소비량이 30% 줄어든다는 과학적 연구결과에 착안해 제작됐다.

소비자들은 캠페인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도 친환경을 실천한다는 것이 신선하다는 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 영상이 올라와 있는 유튜브에는 ‘광고가 감각적이면서도 공익적인 정보까지 전달하니 너무 좋습니다’, ‘지구의 안녕을 위해-! 광고 깊은 여운을 주네요’ 등의 댓글 들이 올라와 있다.

그만큼 젊은 소비자들이 친환경에 대한 필요성 및 생활속 실천에 대한 참여의지가 높은 것으로 풀이된다고 SK이노베이션은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은 환경이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0’(Zero)로 만들겠다는 중장기 경영전략인 ‘그린밸런스 2030’을 강력하게 실천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기업PR캠페인을 비롯해 향후 제작하는 기업PR 캠페인을 같은 관점에서 제작해나갈 방침이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환경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진 가운데 생활 속 실천으로 전력소비량을 줄일 수 있는 참신한 아이디어에 소비자들이 공감하고 호응을 보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이번 기업PR캠페인 영상을 활용해 컴퓨터 화면보호기를 제작해 SK이노베이션 보도 전문채널에서 무료로 배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