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AI면접으로 청년인턴 채용
석유관리원, AI면접으로 청년인턴 채용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8.11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코로나 고용활성화 위해 청년인턴 24명 채용 추진

지원자 안전 위해 비대면 AI 면접 도입

정해진 기간 내 시간과 공간 제약없이 온라인 면접 가능
한국석유관리원 채용 홈페이지 화면.
한국석유관리원 채용 홈페이지 화면.

[지앤이타임즈] 석유관리원이 코로나19로 침체된 고용시장 활성화를 위해 청년인턴을 채용키로 하고 지원자들의 안전을 고려해 비대면 방식인 AI면접을 도입한다.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34세 이하 청년을 대상으로 사업장별 사무, 기술분야 총 24명을 채용할 계획으로 11일부터 오는 18일까지 지원 접수에 나선다.

이번에 도입한 AI면접은 심사관의 대면심사를 대신해 인공지능을 탑재한 로봇이 면접 심사를 하는 방법으로 자기소개, 성향파악 및 상황대처 등 8개 분야에 대해 60분가량 진행될 예정이다.

응시자는 웹캠과 마이크 등이 탑재된 PC나 노트북을 활용해 정해진 기간 중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온라인 면접을 볼 수 있다.

최종 합격자는 9월 11일부터 3개월간 근무하게 되며 인턴 과정을 수료할 경우 향후 정규직 채용 시 서류전형 가점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청년들이 포스트 코로나를 슬기롭게 준비할 수 있도록 직장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며 “다만 지원자들의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채용 절차부터 채용 후 근무 환경까지 꼼꼼하게 신경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