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SK이노,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11개기업 선정
환경부-SK이노,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11개기업 선정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8.11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분야 총 93개 소셜벤처/사회적 기업 공모 참여

3개팀 집중육성팀으로 선정…성장지원금 최대 2억원 지원

재무‧기획‧홍보 등 역량 지원하는 멘토링도 제공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은 11일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선정된 11개 소셜 벤처 및 사회적경제 기업 대표와 환경부 김동구 환경경제정책국장(왼쪽 세 번째),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왼쪽 네 번째)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은 11일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에서 선정된 11개 기업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앤이타임즈]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이 추진하고 있는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에서 자동차 전지막필름을 활용한 고기능성 의류 생산 비즈니스를 제안한 (주)라잇루트 등 11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은 11일 선정된 11개 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폐플라스틱/폐윤활유 재활용, 업사이클링, 미세먼지 저감, 해양오염 방지 등 환경분야 총 93개 소셜벤처 및 사회적경제 기업이 지원했다. 

이 가운데 서면심사와 대면심사 등 선정과정을 거쳐 11개 기업이 최종 선정 됐다.

이날 개최된 시상식에서는 공모전에 선정된 각 기업에 상금 150만원을 전달했다.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은 선정된 기업 중 환경분야 사회적가치 측면에서 뛰어나고 SK이노베이션의 비즈니스와 연계성이 높은 최대 3개팀의 ‘집중육성기업’을 선정해 SK이노베이션이 각각 최대 2억원의 초기 성장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SK이노베이션의 재무, 기획, 홍보 등 역량을 통해 사업을 지원하는 멘토링도 제공한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이번 공모전은 환경부와 공동으로 환경분야 소셜비지니스를 발굴해 친환경을 실천해 나가기 위한 것”이라며 “선정된 기업들이 친환경 대표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 선정 기업
▲㈜라잇루트(자동차 전지막필름을 활용한 고기능성 의류 생산) 
▲㈜링클플릭스(친환경 PET라벨 접착제) 
▲㈜나인와트(빅데이터 활용, 에너지 낭비 요인 찾아 절감 솔루션 제공)
▲㈜이피에스(유기성폐기물류 등을 연속 열 분해 해 가스연료, 폐열 등 생산)
▲㈜에이런(금속 마이크로 필터링 시스템 등 수처리 기술)
▲그린베어(생분해성 포장재 생산)
▲농협회사법인㈜뉴인트리인더스트리(음식물쓰레기 활용, 곤충을 사육해 고단백 사료 등으로 활용)
▲(주)티에이비(인공 자외선으로 물 살균처리하는 제품 생산/판매)
▲㈜트래쉬버스터즈(행사 시 일회용품 대신 다회용기 대여 서비스)
▲이노버스(IOT 기술 접목해 친환경 일회용 컵 수거기 생산/판매)
▲주차장을 만드는 사람들(주차장 공유 플랫폼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