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너지, 굴착공사사고 예방 안전홍보 강화
경남에너지, 굴착공사사고 예방 안전홍보 강화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0.08.07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청 대형 전광판‧버스승강장 등에 홍보영상 
▲ 창원시청 대형전광판
▲ 창원시청 대형전광판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경남에너지(대표이사 정회)는 최근 창원시 8개 시군에 굴착공사로 인한 가스배관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가스안전홍보 활동을 강화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홍보활동은 지자체와 협의를 통해 차량통행량 및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인 창원시청 대형전광판 외 6개소, 재난문자전광판 20개소, 각 지역주민센터 모니터 80개소, 버스승강장 170개소를 활용해 안전홍보영상을 게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방학기간 중 학교내 굴착공사 사고예방을 위한 방문 홍보, 굴착공사 종사자들 대상으로 홍보물품 전달, 현수막 게재 등 다양한 사고예방 홍보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또 여름철 호우로 인한 가스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굴착공사 순찰을 강화했으며, 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 비상체계를 재 정비 했다. 

도춘호 안전본부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시가스 안전관리 시스템 재정비 및 홍보활동 강화로 도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경남에너지는 매년 재가장애인 봉사활동, 주거개보수 봉사활동 등을 통해 도민의 안전 뿐만 아니라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는 기업으로 평가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