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스-세스코, LPG충전소 방역 안전망 구축
SK가스-세스코, LPG충전소 방역 안전망 구축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7.27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대비한 방역체계 구축 시작

LPG충전소 안전 이용 위한 자체 방역 인증제 실시

‘안심 방역 택시 콜 서비스’까지 확대 계획
SK가스 안기철 영업담당(왼쪽)과 세스코 성기재 서비스디자인본부장(오른쪽)이 SK가스 LPG충전소 방역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SK가스 안기철 영업담당(왼쪽)과 세스코 성기재 서비스디자인본부장(오른쪽)이 SK가스 LPG충전소 방역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SK가스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LPG충전소 방역 체계 구축을 시작한다.

'안전한 SK가스 충전소' 를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노력이다.   

SK가스(대표이사 윤병석)와 세스코는 27일 SK가스 충전소 방역체계 구축을 추진하는 사업에 협력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SK가스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SK가스 에코가드(Eco Guard)’라 명명한 자체 방역 인증 시스템을 구축해 2차 팬데믹과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지난 3월 코로나가 한창 기승을 부릴 때 SK가스는 대구‧경북지역 충전소의 방역을 실시해 충전소 고객들과 운영자들의 안전을 위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전국 충전소를 대상으로 방역 활동을 실시해 왔다. 

또한 울산과 평택에 위치한 SK가스 저장기지를 방문하는 탱크로리 기사들에게 손소독제와 응원물품을 전달하는 등 코로나를 극복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해 왔다. 

이와 같은 활동들을 확대하고 체계화 시켜 고객들이 SK가스 LPG충전소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자체 방역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번 업무협약 이후 첫 번째 활동으로 전국 모든 SK가스 LPG충전소를 대상으로 고객들이 주로 사용하는 충전장과 화장실 방역을 실시한다. 

충전기 및 화장실에 세스코에서 제공하는 방역 장비를 설치하고 주기적으로 소독 및 방역하는 것과 더불어 충전소 방역 안전 수칙을 제작해 배포하고 직원 교육을 실시해 방역 체계의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후 SK가스와 세스코가 인증하는 인증서를 충전소에 비치해 지속적으로 관리한다. 

또한 차량 오존 살균과 같은 프리미엄 방역 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고객들이 안심하고 충전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도 계획 중이다. 

한걸음 더 나아가 향후 LPG충전소의 주요 고객인 택시를 대상으로 내부 살균 소독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택시 플랫폼과 협업해 ‘안심 방역 택시 콜 서비스’까지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는 LPG충전소 자체의 방역을 통해 충전소를 이용하는 고객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에서 나아가 LPG 차량을 이용하는 최종 소비자까지도 안심할 수 있는 SK가스만의 고객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SK가스 안기철 영업담당은 “갑작스런 코로나19 확산으로 초기 대응이 쉽지 않았던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LPG충전소 방역 체계 구축을 추진해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했다”며 “SK가스의 독자적인 방역 인증 체계를 구축해 ‘SK가스 LPG충전소는 안전한 공간’이라는 것을 소비자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해 만족도를 더욱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