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태양광설비 풍수해 비상대응반 운영
에너지공단, 태양광설비 풍수해 비상대응반 운영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6.30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에너지 안전 강화 결의대회’ 개최…안전 실행방안 발표

관련 기관‧협회 등과 안전한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에 최선
한국에너지공단이 지난 29일 ‘신재생에너지 안전강화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안전강화 결의문을 선포하고 있는 모습.
한국에너지공단이 지난 29일 ‘신재생에너지 안전강화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안전강화 결의문을 선포하고 있는 모습.

[지앤이타임즈]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지난 29일 여름철 풍수해로부터 안전한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안전 강화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결의대회에서는 ▲에너지공단의 신재생에너지 안전강화 전략과 실행방안 발표 ▲태양광공사협회의 태양광설비의 풍수해 예방 및 대응 교육 ▲안전보건공단의 태양광 지붕공사 추락사고 예방 교육 등이 진행됐다.

에너지공단의 태양광설비의 안전강화 전략에 따르면 가동 중 태양광설비에 대해 ▲여름철 풍수해 대비 안전 홍보·문자 발송 ▲비상체계 구축·대응반 운영 ▲태양광 시공기업 대상 온·오프라인 안전교육 ▲산지 등 안전취약지역 태양광 발전소 점검을 진행한다.

신규 태양광설비에 대해서는 ▲상업용 태양광 발전소에 보조금 사업 시공기준 의무 적용 ▲지붕공사 현장근로자 산업재해 예방 TF 운영 등을 통해 설비 안전성 향상과 현장근로자 안전 강화 활동을 추진한다.

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이상훈 소장은 “공단은 풍수해 대비 태양광 발전소 현장점검과 안전 체계 구축 등 관련 기관, 협회 등과 적극적으로 협력해 안전한 신재생에너지 설비가 보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