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어린이집 토양‧실내오염 검사 지원
석유관리원, 어린이집 토양‧실내오염 검사 지원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5.2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충청지역 어린이집 10곳서 놀이터 토양 및 실내 공기 검사

토양속 중금속‧기생충란 검사 및 실내 휘발성 유기화합물 측정
한국석유관리원 석유기술연구소 연구원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세종시 한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토양오염 검사를 위한 토양 시료를 채취하고 있다.
한국석유관리원 석유기술연구소 연구원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세종시 한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토양오염 검사를 위한 토양 시료를 채취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석유관리원 직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세종‧충청지역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토양오염검사와 실내 공기오염검사가 무상으로 지원됐다.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5월 가정의 달의 맞아 영유아들의 안전을 위해 세종과 충남 아산지역 어린이집 10곳을 대상으로 모래놀이터의 토양과 실내 공기에 대한 오염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석유관리원은 국민 생활에 필요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재능기부를 통해 어린이집, 해수욕장, 국립자연휴양림 등을 대상으로 꾸준히 토양오염검사를 진행해왔다.

이번 재능기부에서도 석유관리원 석유기술연구소 연구원들은 어린이집 10곳을 직접 방문해 모래놀이터에서 토양 시료를 채취했다.

시료를 분석해 토양속 카드뮴 등 5가지의 중금속과 기생충란 검사와 석유계총탄화수소(TPH) 검사를 통해 토양의 오염 정도를 확인하고 그 결과를 각 어린이집에 알려줄 예정이다.

또한 올해 처음으로 어린이집 실내 공기에 대해 휘발성 유기화합물(VOCs) 수치도 측정했다.

영유아들은 신경, 호흡, 생식기관 등의 발달이 아직 불완전한 상태이기 때문에 환경유해물질 노출 시 정상적인 성장에 장애를 초래할 수 있다.

특히 토양 시료에서 노출될 수 있는 수은, 납 등 내분비계 장애물질로 분류된 일부 중금속의 경우 호르몬을 교란시켜 영유아들의 미성숙이나 성조숙증을 유발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영유아들이 긴 시간 머무는 실내에서 벤젠, 클로로폼 등 휘발성유기화합물(VOCs)에 노출 될 경우 호흡·중추신경·혈액순환 장애, 심박불규칙, 의식마비 등 심각한 위험에 노출 될 수 있다.

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어린이들의 성장에 영향을 줄 수 있는 토양과 실내 환경을 안전하게 관리하는 것을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우리 관리원이 보유한 시험분석 역량을 활용해 미래의 꿈나무인 어린이들을 비롯해 모든 국민들이 안전하게 생활 수 있는 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