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주배관 54km‧공급관리소 8개소 증가
가스공사, 주배관 54km‧공급관리소 8개소 증가
  • 송승온 기자
  • 승인 2020.05.20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배관 4908㎞, 공급관리소 411개소로 조정
▲ 한국가스공사 주배관 건설 공사현장
▲ 한국가스공사 주배관 건설 공사현장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전국 천연가스 공급 운영설비가 2020년 5월 기준 주배관 4908km, 공급관리소 411개소로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월 대비 주배관은 4854km에서 54km, 공급관리소는 403개소에서 8개소가 각각 늘어난 것으로 충청권(전동~청주 구간) 압력 보강 및 제주권 미공급 지역 천연가스 공급에 따른 배관 연장 등이 반영됐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을 위한 설비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국민 편익 증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