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석유대리점 SK네트웍스, 주유소 손 떼
국내 최대 석유대리점 SK네트웍스, 주유소 손 떼
  • 김신 기자
  • 승인 2020.03.0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람코-현대오일뱅크 컨소시엄에 주유소 사업 매각

직영 주유소 199곳은 코람코, 임차 103곳 영업권은 오일뱅크

매각 대금 1조3321억원, 6월 1일 기해 사업 이관 마무리

[지앤이타임즈]국내 최대 석유대리점인 SK네트웍스가 직영주유소를 현대오일뱅크에 매각하고 석유 사업에서 손을 뗐다.

지난해 말 ‘코람코-현대오일뱅크’ 컨소시엄과 MOU를 맺고 계열 주유소와 영업 관련 자산, 인력 등에 대한 양도를 추진해온 SK네트웍스는 4일 최종 계약을 체결하고 이사회 의결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석유제품 소매 판매 사업 관련 부동산은 코람코에, 주유소 영업 관련 자산과 인력 등은 현대오일뱅크에 양도하는 이번 계약으로 SK네트웍스는 총 1조3321억원을 챙겼다.

구체적인 매매 대금은 코람코자산신탁이 3001억원, 코람코에너지플러스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가 9652억원, 현대오일뱅크가 668억원을 부담한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계약에 따라 199개 소유 주유소의 토지와 건물, 구축물은 코람코자산신탁과 코람코에너지플러스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에 넘기고 임차 주유소 103개에 대한 임차권과 주유소 영업 관련 유형자산은 현대오일뱅크에 양도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 체결로 SK네트웍스는 오는 4월 열리는 주주총회 등 관련 절차를 거쳐 6월 1일 사업 이관을 마무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