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코로나19 피해 지원 성금 5억원 전달
S-OIL, 코로나19 피해 지원 성금 5억원 전달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3.05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들에 격려와 희망 전하고자 임직원 동참

알카타니 CEO, 대구‧경북 직원들에게 희망 메시지도 전달

[지앤이타임즈] 코로나19 확진자가 5,600여명을 넘어서면서 전국이 잔뜩 긴장하고 있는 가운데 정유사인 에쓰-오일(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이 코로나19 피해지원 성금 5억원을 기탁했다.

5일 에쓰-오일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는데 힘이 되고자 전 임직원이 마음을 모아 동참한 것이다.

앞서 에쓰-오일은 코로나19에 대응해 임직원들에게 시차출퇴근제, 재택근무, 마스크 및 손소독제 지급, 가족돌봄휴가 등을 시행하며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가장 피해가 큰 대구‧경북지역 직원들을 위해 마스크, 소독제 등 시급한 물품을 보냈다.

물품과 함께 ‘힘 내세요 대구‧경북. 힘 내세요 대한민국’이라는 응원의 메시지가 적힌 CEO 편지도 함께 동봉했다.

에쓰-오일 알 카타니 CEO는 “코로나19 사태에 대해 에쓰-오일은 국민과 함께 고통을 분담하고 극복하기 위한 전국적 노력에 동참하고 있다”며 “전 임직원의 마음을 모은 작은 정성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