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굴착공사 정보공유 협력체계 구축
가스안전공사, 굴착공사 정보공유 협력체계 구축
  • 정상필 기자
  • 승인 2020.02.13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신사업자연합회와 정보공유 업무협약 체결

잦은 굴착공사로 인한 가스사고 개연성 저감 기대

지하매설물 안전성 향상 기술 교육도 공동 진행키로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가 굴착공사 정보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가 굴착공사 정보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굴착공사로 인한 사고 개연성을 저감하고 전기통신설비 공동구축 활성화를 위한 협력체계가 구축된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직무대행 김종범)는 13일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이하 연합회)와 굴착공사 정보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가 운영 중인 ‘전기통신설비 공동 구축사업’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잦은 굴착으로 인한 사고개연성을 저감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기통신설비 공동 구축사업은 전기통신설비를 방송통신사업자 간 공동으로 구축하고 관련기관이 공동으로 사용토록해 망 구축비용을 절감하고 통신자원의 효율적인 활용을 통해 중복투자를 방지하기 위한 사업이다.

공사와 연합회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굴착공사 정보 공유는 물론 지하매설물 안전성 향상을 위한 기술과 교육 등 업무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가스안전공사 허영택 기술이사는 “최근 지하매설물 안전관리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과 우려가 높은 실정”라며 “새로운 비즈니스 트렌드인 공유경제시대에 걸맞게 공사가 보유하고 있는 굴착정보의 가용성을 넓힘으로써 두 기관이 추진하는 가스사고 예방과 전기통신설비 공동구축 활성화 촉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