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취약계층에 ‘溫(온)마음 담은 愛(에)너지 나눔’
에너지취약계층에 ‘溫(온)마음 담은 愛(에)너지 나눔’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11.20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공단 부산울산本, 에너지유관기관과 사랑의 연탄 나눔 전개

전기 및 가스시설 안전진단도 실시
한국에너지공단 부산지역본부는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산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부산울산본부, 한국열관리시공협회 부산시회 등 부산지역 에너지 유관기관 관계자 40여명의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연탄나눔행사를 전개했다.
한국에너지공단 부산울산본부는 지난 19일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산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부산울산본부, 한국열관리시공협회 부산시회 등 부산지역 에너지 유관기관 관계자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연탄나눔행사와 가스 및 전기시설 안전진단을 실시했다.

[지앤이타임즈] 부산지역 에너지 관련 유관기관들이 에너지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와 더불어 가스와 전기 안전진단도 실시하는 ‘溫(온)마음 담은 愛(에)너지 나눔’ 행사를 전개했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에너지공단 부산울산본부(본부장 강태구)와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산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부산울산본부, 한국열관리시공협회 부산시회 등 4개 기관 40여명의 참여했다.

이들은 부산연탄은행에 400만원에 상당하는 연탄을 후원하고 이중 일부분인 1000장을 10가구에 릴레이식으로 전달함으로써 따뜻한 온정을 전했다.

나머지 약 4700여장의 연탄은 12월 중에 추가로 배분될 예정이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 사랑의 연탄 배달 행사는 부산광역시 소재 에너지공기업이 뜻을 한데 모아 도움이 필요한 우리의 소중한 이웃들에게 사랑의 온정을 전하기 위해 시작됐다.

이와 함게 올 겨울을 따뜻하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취약계층의 개별가구에 대한 가스 및 전기 안전진단도 실시했다.

에너지공단 강태구 부산울산본부장은 “사랑의 연탄 나누기 행사를 통해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사랑의 온기를 조금이라도 느끼며 따뜻한 겨울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