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대전세종, 농촌마을 찾아 사회공헌활동 전개
가스안전公 대전세종, 농촌마을 찾아 사회공헌활동 전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11.1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 원산마을‧부여 거전마을서 가스안전 물품 기증

주민 대상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용요령 교육도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가 충남 서천군 한산면 원산마을과 부여군 은산면 거전마을에서 가스안전 물품을 전달하며 농촌마을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가 충남 서천군 한산면 원산마을과 부여군 은산면 거전마을에서 가스안전 물품을 전달하며 농촌마을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지앤이타임즈]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본부장 장석봉)가 농촌마을을 찾아 가스안전 물품을 전달하며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대전세종본부는 지난 18일 충남 서천군 한산면 원산마을과 부여군 은산면 거전마을에서 장석봉 본부장 등 봉사단과 마을주민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스안전 물품 기증식을 가졌다.

가스안전 사회가치 실현을 위해 실시한 이날 농촌마을 사회공헌활동에서는 마을회관의 노후된 가스레인지를 교체하고 가스시설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또한 마을주민들을 대상으로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용 등 생활 속 가스안전 교육도 진행했다.

가스안전공사 장석봉 대전세종지역본부장은“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가스안전을 통한 사회가치 실현 및 주민들의 안전복지 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며 “주민분들도 생활 속 가스안전 실천을 통해 가스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는 지난 13일에는 충남 공주시 정안면 장원1리 마을과 가스안전마을 업무협약을 맺는 등 농촌마을 가스사고 예방과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