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가스사, 선진 안전관리 문화로 전환 꾀한다
도시가스사, 선진 안전관리 문화로 전환 꾀한다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9.11.1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안전공사와 하반기 기술임원 간담회 개최
손현익 위원장, 스마트계량기 조기도입 제안

▲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구자철)는 한국가스안전공사와 공동으로 14~15일 경주 스위트호텔에서  ‘2019년 하반기 전국 도시가스사 기술임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구자철)는 한국가스안전공사와 공동으로 14~15일 경주 스위트호텔에서 산업부,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국 도시가스사 기술임원 등 34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전국 도시가스사 기술임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서는 공동주택 가스안전관리와 관련한 공동주택관리법령상의 제도 이행에 따른 법령체계상의 미비점과 도시가스사업법령상 공급자 중심의 안전관리제도를 시대 변화에 맞게 정비할 필요성이 있음을 공감했다.

이에 선진 안전관리 문화로의 전환을 위해서는 양법의 정비는 물론 공동주택 가스안전관리자 선임제도 도입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가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향후 추진방안 등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와 열띤 토론이 있었다.

안전관리위원장인 손현익 상무(경동도시가스)는 전출․입시 상황관리 가능, 가스누출 시 신속한 차단으로 사용자 안전 확보, 안전점검 주기 조정 등을 위해서는 스마트계량기 조기 도입이 필요함을 제안했다.

또한 가스안전공사와의 정기적인 간담회를 통해 안전관련 신기술 등에 대한 관계기관 정보공유가 필요하고, 합리적이고 발전적인 안전관리를 위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아울러는 산업부는 최근 대폭 증가한 굴착공사로 인한 도시가스배관 손상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배관 순회점검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외에도 충청에너지서비스에서 발표한 도시가스 우수사례인 ‘드론(Drone) 굴삭기 객체인식(AI)/증강현실(AR) 순회점검’은 참가자들의 큰 호응과 관심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