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도시가스, 지역 사회안전망 구축에 힘 싣는다
부산도시가스, 지역 사회안전망 구축에 힘 싣는다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9.11.12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노인 및 독거노인 세대 ‘가스타이머콕’ 설치

▲ ㈜부산도시가스(대표 김영광)는 지난 12일 부산 남구청에서 지역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부산도시가스(대표 김영광)는 지난 12일 부산 남구청 대회의실에서 지역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부산의 대표적인 사회문제 중 하나인 고령화 이슈를 해결하고, 치매 친화적 사회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유관기관이 하나로 뜻을 모아 체결했다.

부산도시가스는 광역치매센터, 치매안심센터 및 가스안전공사와 상호 협력하여,남구 지역 내 도시가스를 사용하는 치매노인 및 독거노인 가구에 가스타이머콕 설치를 지원하게 된다.

‘타이머콕’은 설정 시간이 도래하면 자동으로 중간밸브를 닫아 가스를 차단하는 가스안전기기로 고령자 대상 과열 화재 등 취급 부주의 사고 예방에 큰 효과가 있다.

박재범 부산 남구청장은 기념사에서 “이번 사회안전망협약식을 통해 지역의 복지서비스 증진 및 더불어 잘사는 행복도시 조성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도시가스김영광 대표는 “이번 협약식은 지역사회안전망을 구축하고, 취약계층의 복지를 증진하기 위해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부산도시가스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