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광주ㆍ전남,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
새만금-광주ㆍ전남,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11.06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제18차 에너지위원회 열고 심의 의결

재생에너지-신에너지 전주기 생태계 구축 지원

에너지전환 핵심, 지역분권-신산업 육성 동시 추진할 것

2019 에너지정책 현황 및 계획도 보고
한국전력을 활용한 에너지신산업 거점으로 지정된 광주‧전남 에너지융복합단지 개요
한국전력을 활용한 에너지신산업 거점으로 지정된 광주‧전남 에너지융복합단지 개요

[지앤이타임즈] 재생에너지 발전단지 중심의 새만금과 전력공기업을 활용한 에너지신산업 거점구축을 추진하는 광주‧전남 두곳이 에너지융복합단지로 최종 지정됐다.

지정된 융복합단지에는 클러스터 생태계가 조기에 구축되도록 기술개발‧실증‧인력양성‧사업화 등 전주기 지원이 추진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6일 서울 더 플라자 호텔에서 제18차 에너지위원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는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안)에 대한 심의와 2019년 주요 에너지정책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에 대해 보고를 들었다.

산업부는 에너지 신시장 창출과 지역에 특화된 에너지산업 육성을 위해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을 추진하고 있다.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에너지 특화기업, 연구소, 대학, 지원기관을 비롯해 에너지 공기업, 발전소 등 에너지 공급시설, 실증·시험시설 등으로 구성돼 에너지산업과 연관산업의 집적 및 융복합을 촉진하게 된다.

산업부는 8개 광역지자체의 융복합단지 조성계획에 대해 전문가 평가위원회 심사 등을 거쳐 이날 에너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와 광주‧전남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를 최종 확정했다.

지정된 융복합단지에는 기업유치를 위한 지방투자촉진 보조금이 우대 추진되고 에너지특화기업에 대한 지방세감면‧공공기관 우선구매와 같은 혜택도 제공된다.

또한 발전전략 수립이나 기업유치 활동, 협력체계 구축 등을 수행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종합지원센터도 구축된다.

이와 더불어 위원회에서는 2019년 주요 에너지정책 추진현황과 향후계획에 대해 보고했다.

올해 추진한 제3차에너지기본계획을 포함한 중장기 에너지정책과 추진전략, 원전 생태계 지원, 에너지시설 안전관리 강화, 경쟁력 강화 및 신산업 창출 지원 등 주요 에너지정책 추진현황에 대해 보고했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에너지전환정책의 핵심인 지역분권과 신산업 육성을 동시에 추진할 수 있는 효과적인 모델”이라며 “지역 에너지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역 주력산업의 축적된 역량과 기술융합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 넣는 등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산업부는 지역특화 에너지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지자체 수요를 파악해 내년에도 융복합단지를 추가로 지정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