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의 다양한 장애인 지원 사업 주목
석유공사의 다양한 장애인 지원 사업 주목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10.25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복지관에 직접 제작한 바자물품 전달

고교 장애청소년 직업 교육 지원, 올해 12명 채용
석유공사 관계자들이 후원물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한국석유공사가 울산 소재 복지관에 바자 물품을 전달했다.

공사는 24일 울산장애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사랑의 바자 물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한 물품은 캄포도마와 유럽형 냄비받침, 적십자 바자회물품 등으로 약 400만원 상당으로 모두 직원들이 만들었다.

공사는 12일 울산장애인종합복지관이 주최한 ‘우리마당에 놀자’ 행사에도 공사 직원 및 가족 28명이 참여했는데 올해로 4년째 이어오고 있다.

또한 올해 고교 장애청소년 직업교육 지원을 위한 ‘2019년 Dream Maker’ 사업을 진행중이며 특히 올해 장애인 스포츠 직무 직원 12명을 채용했고 연말까지 4명을 추가 채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